방카슈랑스 도입방안 확정 이후-삼성화재
방카슈랑스 도입방안 확정 이후-삼성화재
  • 서울금융신문사
  • 승인 2003.01.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多 판매채널 확보...마케팅 능력 부각
삼성화재는 현재 4개 시중은행(우리,기업,한미,대구은행)과 1개 상호저축은행(한솔상호저축은행)과 방카슈랑스 제휴 MOU를 체결했다.

삼성화재는 지난해부터 MOU체결 은행과 국민은행 2천여명의 직원을 대상으로 모집인 자격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방카슈랑스 도입방안에 보험 상품 판매를 위해 대리점 자격 취득을 의무화해 다음달부터 대리점 자격 교육도 실시할 방침이다.

특히 삼성화재는 지난해부터 각 부서 임원들과 실무진들이 참여하는 협의회를 구성, 은행 제휴 확대 등 전략 수립에 박차를 가했다. 삼성화재 방카슈랑스 담당자는 “일단 되도록 많은 은행에 제휴선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은행과의 자회사 설립 등 중장기적인 대응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은행과의 제휴 구도가 확정되면 곧바로 은행측과 공동 실무 협의회를 구성, 인력 교육 전산시스템 구축 및 상품 개발 등과 관련 세부적인 방안 마련 작업에 착수할 계획이다. 삼성화재는 방카슈랑스 전략 수립에 있어 기본적으로 고객 신뢰와 서비스를 바탕으로 은행의 특성과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차별화된 보험상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삼성화재 신채널 사업팀 관계자는 “은행들도 결국 마케팅 능력이 뛰어난 대형사를 선호할 수 밖에 없다”면서도 “문제는 보험사들이 이에 맞는 교육 시스템을 개발해 나가는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