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진접에 473만㎡ 규모 신도시 건설
남양주 진접에 473만㎡ 규모 신도시 건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접2지구 택지개발..남양주 북부권 중심

경기도 남양주시 북부지역에 별내택지지구와 맞먹는 규모의 신도시가 들어선다.

남양주시와 남양주도시공사는 진접읍 진벌.팔야.금곡리 473만㎡에 진접2지구 택지개발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진접2지구는 주거기능과 기업, 학교, 연구기관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도시로 개발된다.

시는 진접2지구를 지난 8월부터 입주가 시작된 200만㎡ 규모의 진접1지구, 기존 진접.오남읍 시가지 등과 연계해 남양주 북부지역의 중심도시로 개발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구리시와의 자율통합이 이뤄지면 구리지역에서 진접지역까지 도심축을 연결하고 지하철 4, 8호선을 유치해 도시 경쟁력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시는 다음달 예비 타당성조사를 시작으로 사업준비에 들어가, 내년 타당성조사 완료와 함께 지구지정을 제안한 뒤 2011년 7월 착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진접1지구에 이어 2지구 개발이 완료되면 진접.오남지역이 남양주 북부권 중심으로 거듭나게 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