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대용량 SBB 1.5 첫 공개
삼성SDI, 대용량 SBB 1.5 첫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인터배터리 유럽 2024'에서 삼성SDI가 SBB 1.5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SDI)
19일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인터배터리 유럽 2024'에서 삼성SDI가 SBB 1.5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삼성SDI)

[서울파이낸스 김수현 기자] 삼성SDI가 19일(현지시간)부터 3일간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인터배터리 유럽 2024'에 참가해 용량과 안전성이 한층 더 강화된 SBB(Samsung Battery Box) 1.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인터배터리 유럽'은 유럽 최대의 에너지 산업 관련 전시인 '더 스마터 이 유럽'(The Smarter E Europe) 내 개최되는 전시 중 하나다. 올해 총 2800개의 기업이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PRiMX(프라이맥스, Prime Battery for Maximum Experience)로 구현하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주제로 참가한 삼성SDI는 지난해 뮌헨에서 SBB를 공개한데 이어 올해에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SBB 1.5를 전격 공개했다.

SBB는 20피트(ft) 컨테이너 박스에 하이니켈 NCA 배터리 셀과 모듈, 랙 등을 설치한 제품으로 전력망에 연결만 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올해 3월 '인터배터리 어워즈 2024'에서 'ESS 최고 혁신상'을 수상했다.

SBB 1.5는 내부 공간 효율화를 통해 더 많은 양의 배터리를 적재해 총 5.26MWh 용량을 구현했으며, 컨테이너 단위 에너지밀도가 기존 제품 대비 37% 가량 향상되었다. 또한 4개의 컨테이너를 서로 맞닿게 설치 가능해 설치 공간을 줄일 수 있다.

안전성 측면에서도 기존에 적용한 직분사시스템의 열 전파 차단효과를 EDI(Enhanced Direct Injection, 모듈내장형 직분사)기술을 통해 대폭 향상시켜 화재 예방 및 확산 방지 기능을 강화했다. EDI 기술은 SBB 내부에서 화재가 발생할 경우, 해당 셀을 포함하는 전체 모듈 단에 소화약제가 분사되면서 화재의 확산을 방지하는 기술이다. 

삼성SDI는 SBB 1.5와 함께 ESS 시장에 최적화된 미래 셀 라인업 전략도 공개했다. 2026년부터 전력용 ESS 제품에 들어갈 배터리 라인업에 LFP 배터리를 추가해 높은 에너지밀도의 NCA 배터리와 함께 '투트랙' 전략으로 ESS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또한 UPS(무정전전원장치)용 고출력 셀 공급을 통해 AI 시대 가속화에 따른 데이터센터 증가 등 신규 수요에도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