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자산운용, 육아휴직 2년으로 확대
KB자산운용, 육아휴직 2년으로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산·육아로 인한 임직원 경력 단절 예방책 마련
(사진=KB자산운용)
(사진=KB자산운용)

[서울파이낸스 이서영 기자] KB자산운용은 자산운용업계 최초로 육아휴직을 기존 1년에서 최대 2년으로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KB자산운용은 출산장려금 제도 도입 등 출산·육아로 인한 임직원 경력 단절 예방책을 마련했다. 

대표적으로 기존 1년이던 육아휴직이 최대 2년까지 늘어난다. 저출산 문제 해소 방안으로 자산운용사 가운데는 처음이다. 또 직원이 자녀를 출산할 경우 다음달부터 2년간 자녀 1인당 월 출산장려금 40만원을 지급한다.

KB자산운용은 자녀 입학 시기인 3월에 자녀 돌봄 공백 최소화를 위해 평소보다 한 시간 늦게 출근할 수 있는 초등학교 입학기 자녀돌봄 출근시간 조정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퇴근 시간은 동일하게 유지되며 임금도 전액 정상 지급한다. 이밖에 분기별 임직원 가족 초청행사, 매주 수요일마다 정시퇴근을 권장하는 패밀리데이 등이 시행되고 있다.

김영성 KB자산운용 대표는 "임직원의 업무효율성 향상 뿐 아니라 일과 가정이 균형을 이루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일하기 좋은 기업 환경 조성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