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重 노사, '2024년 단체교섭' 상견례 진행
HD현대重 노사, '2024년 단체교섭' 상견례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HD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서 노사가 ‘2024년 단체교섭 상견례’를 가지고 있다. (사진=HD현대중공업)
4일 HD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서 노사가 ‘2024년 단체교섭 상견례’를 가지고 있다. (사진=HD현대중공업)

[서울파이낸스 김수현 기자] HD현대중공업은 4일 울산 본사에서 노사가 '2024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 상견례'를 가졌다고 밝혔다.

상견례에는 이상균 HD현대중공업 사장과 김병조 금속노조 부위원장, 백호선 금속노조 현대중공업지부 지부장을 비롯해 노사 교섭위원들이 참석했다.

이날 HD현대중공업 노사는 교섭위원 소개와 함께 향후 교섭 일정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상균 사장은 "조선업 호황에 대한 기대가 큰 상황인데, 그 결과는 올해 우리가 어떻게 하는지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며 "모든 종업원에게 혜택이 가고 노사가 윈-윈할 수 있는 교섭이 되도록 교섭위원들이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백호선 지부장은 "연내 타결을 목표로 노사가 슬기롭게 교섭을 진행해 나갔으면 한다"며 "조합원들에게 도움이 되는 교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속노조 현대중공업지부는 앞서 지난달 30일 △기본급 15만9800원 인상 △성과금 산출기준 변경 △정년연장 등의 내용을 담은 2024년 임단협 요구안을 회사에 전달했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