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억 로또' 래미안 원베일리 당첨자는 '만점 청약통장' 보유자
'20억 로또' 래미안 원베일리 당첨자는 '만점 청약통장' 보유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미안 원베일리의 모습. (사진=삼성물산 건설부문)
래미안 원베일리의 모습. (사진=삼성물산 건설부문)

[서울파이낸스 박소다 기자] 일명 '로또 청약'으로 관심을 끈 서울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 원베일리' 조합원 취소분 일반분양에서 만점 청약통장 보유자가 나왔다.

28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20일 진행된 원베일리 전용면적 84㎡ 1가구 일반분양 당첨자는 청약통장 최고 가점인 84점 보유자였다. 올해 청약시장에서 만점 청약통장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청약 가점은 △무주택 기간 △부양가족 수 △통장 가입 기간 등으로 산정된다. 84점은 무주택 기간 15년 이상(32점), 청약통장 가입 기간 15년 이상(17점), 본인 제외 부양가족 6명 이상(35점)이어야 채울 수 있다. 7인 이상 가구가 15년 이상 무주택으로 버텨야 받을 수 있는 점수다.

래미안 원베일리는 지난 20일 조합원이 계약하지 않은 전용 84㎡ 1가구를 일반 분양 방식으로 내놨고, 총 3만5076명이 신청했다. 20억원의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만큼 청약자 수가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1층에 위치한 해당 아파트의 공급가는 19억5639만원이었는데, 같은 타입 32층이 지난달 42억5000만원에 거래됐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