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경인석유와 '땡겨요'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 경인석유와 '땡겨요'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동휴게소 QR주문 결제 서비스 구축
경북 경주시 외동읍 외동휴게소(포항방면)에서 진행한 QR주문 결제 서비스 도입 협약식에서 전성호 신한은행 땡겨요사업단 본부장(왼쪽)과 정수남 경인석유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경북 경주시 외동읍 외동휴게소(포항방면)에서 진행한 QR주문 결제 서비스 도입 협약식에서 전성호 신한은행 땡겨요사업단 본부장(왼쪽)과 정수남 경인석유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신한은행은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땡겨요'의 'QR주문 결제 서비스'를 외동휴게소(포항방문)에서 운영하기 위해 경인석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QR주문 결제 서비스를 통해 앱 설치 및 회원가입 없이 테이블에 비치된 QR코드를 휴대폰 카메라로 스캔한 후 간편하게 음식을 주문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경인석유가 운영하는 외동휴게소(포항방면)에 QR주문 결제 서비스 환경을 구축하고 휴게소 방문 고객이 간편하게 음식을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땡겨요 앱을 통해 방문시간 예약 및 음식 주문을 미리 할 수 있는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휴게소 음식주문 고객들은 땡겨요 앱의 △첫주문 및 재주문 쿠폰 각 5000원 △꽝 없는 출석 이벤트 등 다양한 할인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땡겨요는 이번 서비스 도입을 시작으로 올해 상반기 중 전국 46개 휴게소에 QR주문 결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다양한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 편의를 높이고 고객과 사업자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비대면 주문환경을 구축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