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상생가치 더한 '리브챔피언십' 23일 개막
KB금융, 상생가치 더한 '리브챔피언십' 23일 개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PGA 대표 선수들 격돌···'KB함께 지원금' 실시
사진=KB금융그룹
사진=KB금융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KB금융그룹은 오는 23~26일 나흘간 블랙스톤 골프클럽 이천(파72·7284야드)에서 KPGA투어 '2024 KB금융 리브챔피언십'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리브챔피언십의 총 상금은 7억원, 우승상금은 1억4000만원이다.

대회에서는 KPGA를 대표하는 선수들과 영건들의 격돌이 펼쳐질 전망이다. 디펜딩 챔피언 김동민(26, NH농협은행)은 지난달 'KPGA 파운더스컵'에서 공동 3위를 기록하는 등 타이틀방어를 위한 담금질을 마쳤다. 40대 선수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는 박상현(41, 동아제약)과 올해 상금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는 김홍택(30, 볼빅)이 우승 경쟁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올시즌 두차례 Top5를 기록하며 베스트 시즌을 보내고 있는 옥태훈(25, 금강주택), 국가대표 출신 루키 송민혁(20, CJ)과 김백준(23, team속초아이), 김용태(25, PXG)도 준수한 성적을 기록하며 새로운 스타 탄생을 예고했다.

갤러리와 함께하는 상생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꿀벌 생태계 회복을 위한 'K-Bee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도시 양봉으로 수확한 꿀을 활용하는 'K-Bee 꿀까페'를 운영한다. 지역 화훼 농가 밀원식물을 활용해 갤러리들이 추억을 남길 수 있는 'K-Bee 포토존'도 설치한다. 대회 마지막날 포토존에서 K-Bee 프로젝트 응원 인증샷을 업로드한 갤러리들게는 밀원식물을 선물로 제공한다.

'KB마음가게' 사장님들은 대회장에 방문한 갤러리들을 위해 착한 가격의 F&B 존을 운영한다. KB마음가게는 고물가가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착한 가격으로 인근의 주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는 '착한가게 업소'를 지원하기 위해 KB금융이 추진하고 있는 상생 프로젝트다.

'KB국민함께 상점'에서는 이천, 여주 등 전국에 있는 장애인 근로 사업장에서 생산하는 쌀과자, 쿠키, 커피 등 다양한 생산품을 만나보고 구매할 수 있다.

선수들과 함께 만드는 기부 프로그램 '채리티 홀인원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대회기간 중 대회 코스 7번홀(파3)에서 홀인원이 나오는 경우 자선단체를 통해 도움과 희망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KB국민함께 기부금' 1억원을 전달한다.

또 17번홀(파4)에 'KB리브모바일 존'을 설치, 선수들이 티샷한 골프공이 해당 존에 안착할 때마다 이천과 여주 지역의 자립준비청년(최대 100명)에게 KB리브모바일 통신요금을 2년 동안 무료로 지원한다.

대회장을 찾은 가족 단위의 갤러리들을 위해 생애 주기별 대표 상품들을 경험할 수 있는 홍보 부스를 운영한다. 아이들을 위한 KB손해보험의 '금쪽 같은 자녀보험’, 가성비 통신서비스 KB국민은행의 'KB리브모바일', 직장인 건강 관리 매니저인 KB헬스케어의 'KB오케어', 중장년 노후를 든든하게 보장하는 KB라이프생명의 '100세 만족 연금보험' 등이다.

이 밖에 아이들을 위한 페이스 페인팅, 스크린골프 체험 및 테일러메이드 골프용품, 사우스케이프 의류 등의 경품을 제공하는 스크래치 복권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2021년부터 국내 최초로 시행한 '캐디 지원 프로그램'도 시행한다. 'KB함께 지원금'은 출전선수의 동반 캐디들을 위한 KB금융만의 독자적인 지원프로그램으로 선수와 캐디 모두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대회 출전선수 캐디 중 신청자를 대상으로 대회기간 KB금융의 로고모자를 착용할 경우 50만원의 후원금을 지원한다. 아쉽게 컷 탈락한 선수들에게도 1인당 30만원의 지원금을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