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신형 '아이콘 얼음정수기' 출시···정수기 초개인화 시대 연다
코웨이, 신형 '아이콘 얼음정수기' 출시···정수기 초개인화 시대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음정수기 최초 사용자 맞춤 제어 기능 탑재
혁신적 제빙·위생 기능에 에너지 효율성도 높여
(사진=코웨이)
(사진=코웨이)

[서울파이낸스 이도경 기자] 코웨이가 얼음정수기 소형화 트렌드를 이끈 '아이콘 얼음정수기'의 2024년형 신제품을 새롭게 출시하며 올 여름 관련 시장 장악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온수 온도부터 출수량, 얼음 크기까지 사용자 맞춤형 제어 기능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초개인화되고 있는 가전 시장 트렌드를 반영해 사용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맞춤 제어가 가능한 제품을 업계 최초로 선보인 것이다.

24년형 아이콘 얼음정수기는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온수 온도와 출수 용량을 제어하는 기능을 국내 얼음정수기 최초로 탑재했다. 언제 어디서나 코웨이 제품을 제어하고 스마트한 일상을 관리하는 코웨이 플랫폼 아이오케어(IoCare) 앱을 통해 사용자가 온수 온도와 출수 용량 등을 설정할 수 있다.

온수 온도는 기존 4~5가지 타입의 온도 선택에서 벗어나 45℃의 따뜻한 물부터 100℃ 초고온수까지 5℃ 단위로 설정해 필요에 따라 사용 할 수 있다. 출수 용량 또한 컵의 사이즈나 사용자 편의성에 맞춰 10ml 단위로 자유롭게 설정해 맞춤 추출이 가능하다.

얼음 크기도 소비자가 원하는대로 설정할 수 있다. 얼음 생성 시 큰 얼음(약 10g)과 작은 얼음 (약 7g)의 크기를 설정해 요리나 음료에 따라 선택해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신형 아이콘 얼음정수기는 기존 제품의 혁신적인 제빙 성능과 철저한 위생 기능은 더욱 강화하면서 에너지 효율성도 높였다. 코웨이만의 특허 기술인 듀얼 쾌속 제빙 기술을 적용해 12분 마다 얼음을 만들어 일일 최대 600개의 얼음을 부족함 없이 생성한다. 

또한 얼음 트레이, 얼음 저장고, 얼음 파우셋 등 얼음이 만들어지고 나오는 모든 곳과 물이 나오는 출수 파우셋까지 4중 UV 살균 시스템을 적용해 위생성도 강화했으며,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을 획득해 경제성을 확보했다.

여기에 코웨이 아이콘 얼음정수기는 진화된 인공지능(AI) 기능으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까지 선사한다. 아이오케어 앱을 통해 사용자가 설정한 취침시간에는 제빙을 멈춰 소음 발생을 최소화 한다. 또한 AI 스마트 진단 기능을 통해 기기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이상 발견 시 해결 방법을 안내해준다.
 
코웨이 관계자는 "신제품 아이콘 얼음정수기는 사용자가 설정된 범위에서 한정적으로 선택하던 정수기의 기능에서 벗어나 사용자별 맞춤 제어가 가능한 초개인화 시대 정수기의 새로운 페러다임을 제시하는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키는 코웨이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얼음정수기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