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SK브로드밴드, 소상공인 상생금융 지원 맞손
SC제일은행-SK브로드밴드, 소상공인 상생금융 지원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단주(오른쪽) SC제일은행 비즈니스뱅킹부문장(전무)과 최정호 SK브로드밴드 수도권 CP장(부사장)이 지난 17일 소상공인 상생금융 지원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C제일은행)

[서울파이낸스 정지수 기자] SC제일은행은 지난 17일 SK브로드밴드와 함께 소상공인 상생금융 지원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김단주 SC제일은행 비즈니스뱅킹부문장(전무)과 최정호 SK브로드밴드 수도권 CP장(부사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은 이날 협약 체결식에서 △카드결제 단말기 비용 지원 △소상공인 전용 상품패키지 지원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공동 마케팅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SC제일은행은 '셀프 ATM' 애플리케이션이 탑재된 카드결제 단말기와 SC제일은행 카드 가맹점 결제 계좌를 이용하는 소상공인에게 카드결제 단말기 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총 30억원 한도에서 2년간 고객당 최대 48만원까지 지원한다. 

SK브로드밴드는 카드결제 단말기 사용과 관련된 소상공인 전용 상품 패키지 등 다양한 혜택을 준비할 예정이다.

김단주 SC제일은행 비즈니스뱅킹부문장은 "고물가, 고금리 등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 고군분투하는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보태줄 수 있도록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다양한 지원 서비스를 구상하겠다"고 말했다.

최정호 SK브로드밴드 수도권 CP장은 "양사의 시너지를 통해 소상공인들에게 보다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