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반도체·배터리·바이오 인재 2000명 양성
산업부, 반도체·배터리·바이오 인재 2000명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산업부 홈페이지)
(사진=산업부 홈페이지)

[서울파이낸스 여용준 기자] 정부가 반도체·배터리·바이오 등 첨단 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석·박사 인재 2000명 양성에 약 2468억원을 투입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04년도 산업혁신인재성장지원사업'의 참여 대학 40곳과 기관 14곳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산업부는 대학당 연간 30억원을 지원하는 첨단산업 특성화 대학원으로 7개 학교를 신규 선정했다. 

분야별로는 반도체에서 경북대, 포항공대(포스텍), 한양대 등 3곳을 새로 선정했다.

배터리는 연세대 포스텍, 한양대 등 3곳을, 디스플레이 분야는 성균관대, 바이오 분야는 연세대를 각각 신규 선정했다.

이들 학교는 향후 5년간 920여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또 로봇, 미래차, 인공지능(AI), 섬유 등 첨단·주력산업의 석·박사 전공 과정을 지원하는 교육훈련 사업으로 13개 과제를 공모하고 이를 수행하기 위한 대학과 산업계 컨소시엄을 각각 선정했다.

각 컨소시엄은 연간 평균 15억원을 지원받게 되며 기업과 연계된 산학 프로젝트와 산업현장에서 요구하는 교육 프로그램 등을 통해 앞으로 5년간 약 750명의 인재를 배출할 예정이다.

석·박사 인재를 글로벌 연구자로 양성하기 위한 해외 연계사업에는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한양대, 인하대, 가천대 등 11개 대학을 선했다.

선정 대학은 약 23억원을 지원받게 되며 앞으로 3년간 약 330명의 인재가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스탠퍼드대 일본 오사카대, 국립 대만대 등 해외 우수 연구기관과 공동 연구·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산업계 수요에 맞는 석·박사 인재를 양성하고 국내 고급 인재가 글로벌 역략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정책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4-05-19 16:19:38
5,000만 한국인뒤 주권없는 패전국 불교 Monkey 일본의 성씨없는 점쇠 僧(히로히토, 아키히토, 나루히토등,일본에서는 천황). 그뒤 한국에 주권.학벌없는 패전국 일본 잔재 경성제대 후신 서울대(점쇠僧이 세운 마당쇠 불교 Monkey). 그 뒤 새로생긴 일제강점기 초급대 출신대나 기타의 비신분제 대학들.

윤진한 2024-05-19 16:18:11
모든 일에는 국가주권을 중심으로,헌법,국제법, 국사,세계사의 상위규범과, 하위법률, 대중언론.사설 입시지의 상하질서를 반영하여, 조정하는 방법이 적절할것입니다.Royal성균관대는 太學등의 별칭있고,왕립대학이며, 대한제국의 皇대학 전통과 자격을 가지고 있음. 해방후의 주권없는 일제잔재 중심 비신분제 국립대학과는 성격도 다름. 국사 성균관(성균관대)나라. 조선.대한제국 유일무이 최고 교육기관 성균관의 정통승계로, 6백년 넘는 역사를 국내외에서 인정받고 있는 한국 최고(最古,最高)대학. Royal 성균관대. 세계사의 교황반영, 교황윤허 서강대는 국제관습법상 성대다음 Royal대 예우. 두 대학만 일류.명문대임. 해방후 조선성명 복구령으로, 유교국가 조선의 한문성명.본관등록이 의무인, 행정법.관습법상 유교나라 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