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1분기 순익 4773억···전년比 51.4%↑
현대해상, 1분기 순익 4773억···전년比 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손익, 116.6% 증가한 5329억
(사진=현대해상)
(사진=현대해상)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현대해상은 1분기 당기순이익이 4773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51.4%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분기 최대 실적이다.

세부적으로 보면 투자손익이 1082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37.8%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이 6411억원, 보험손익이 5329억원으로 각각 52.3%, 116.6% 증가했다.

장기보험에서는 보험금 예실차 손익이 개선되고 보험계약마진(CSM) 상각 수익이 증가한 가운데, 제도변경에 따른 부채 평가금액이 감소해 보험손익이 개선된 것이란 분석이다.

일반 보험은 전년 대비 고액사고가 감소해 보험손익이 82.6% 개선됐다. 다만 자동차보험은 1월 폭설 등 계절적 요인에 따라 손해액이 증가했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