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기획] 계룡건설, '엘리프 아산탕정' 10월 분양
[창간기획] 계룡건설, '엘리프 아산탕정' 10월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엘리프 아산탕정 투시도 (사진=계룡건설)
엘리프 아산탕정 투시도 (사진=계룡건설)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계룡건설은 오는 10월 충남 아산시 배방읍 세교리 일원에 '엘리프 아산탕정'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74~84㎡ 총 682가구 규모로, 계룡건설의 천안 아산 지역 첫 ‘엘리프’ 브랜드 단지다.

엘리프 아산탕정은 아산탕정 택지개발지구의 중심생활권에 위치해 편리한 생활여건과 쾌적한 자연환경을 동시에 갖춘 것이 특징이다.

이 단지는 천안아산역(KTX·SRT)과 1호선 아산역, 탕정역이 반경 2km 내외에 위치해 서울 등 수도권 주요 도심으로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특히 당진~천안고속도로 1단계 구간인 아산~천안고속도로(예정)가 연말 개통을 앞두고 있어 교통 환경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갤러리아백화점, 모다아울렛, CGV 등 생활편의시설도 천안아산역 주변에 있어 이용이 편리하다.

직주근접성도 기대된다. 단지 인근에 아산디스플레이시티1 일반산업단지가 위치하며, 삼성디스플레이시티2 증설(예정), RND집적지구(예정), 탕정일반 산업단지(예정) 등도 개발 중이라 배후 수요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단지 바로 앞에 아산세교초가 2023년 개교예정으로 안전한 도보 통학이 가능하며, 유치원(예정), 중학교(예정), 이순신고(예정)도 주변에 위치해 교육환경도 누릴 수 있다. 또 천안천, 수변공원, 근린공원이 가깝게 있어 쾌적성도 갖췄다. 

엘리프만의 차별화된 특화 설계도 적용된다.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와 4Bay 판상형 구조(일부세대 제외)로 채광과 통풍에 유리하다. 단지는 조경면적 40% 이상, 건폐율 13%로 설계돼 쾌적성을 극대화했고, 넓은 중앙광장과 집중형 커뮤니티시설도 배치해 입주민들의 주거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대전과 세종에서 계룡건설의 연이은 분양 성공이 입소문을 타 천안 아산 지역에 처음 공급되는 엘리프 단지임에도 벌써부터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특히 단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행하는 민간참여 공공주택 건설사업으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가격 경쟁력도 갖춘 만큼 보금자리 마련을 원하는 실수요자들의 높은 인기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엘리프 아산탕정 견본주택은 충청남도 아산시 배방읍 공수리 일원에 마련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