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대면 공장 견학 재개
농심, 대면 공장 견학 재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중순 일반인 신청 시스템 갖추고 6월부터 프로그램 운영 예정
농심은 임직원과 가족들을 대상으로 26일 경기도 안양공장에서 현장 방문 견학을 시범으로 진행했다. (사진=농심)
26일 경기 군포시 당정동 농심 안양공장에서 임직원 가족들이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농심)

[서울파이낸스 김종현 기자] 농심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했던 공장 견학을 재개한다고 27일 밝혔다. 농심에 따르면, 26일 경기 군포시 당정동 안양공장에서 임직원 가족을 대상으로 시범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2년여 만에 재개된 대면 견학이었다.  

코로나19 확산에 맞춰 농심은 대면 견학을 중단하고 온라인으로 바꿨다. 지난해 5월부터 최근까지 160여회 마련한 온라인 견학엔 약 7000명이 참여했다. 농심은 대면 견학 재개 뒤에도 거동이 불편하거나 거리가 멀어서 찾아오기 어려운 학생·일반인을 위해 온라인 견학을 이어가기로 했다.

일반인 대면 견학은 당장 이뤄지지 않는다. 준비 과정이 필요하다. 농심은 견학로 점검 등을 거쳐 5월 중순 일반인이 신청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고, 6월부터 본격적으로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공장 견학에 대해 농심은 "연간 2만여명이 참여하는 소비자 소통 프로그램이다. 코로나19 유행 이전과 동일하게 안양·안성·아산·구미·부산·녹산 등 전국 6개 공장에서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라고 설명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