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천연소재로 탈모관리 시장 공략
코스맥스, 천연소재로 탈모관리 시장 공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콩 배아 추출 원료 소이액트 개발···한국·중국 특허 출원
소이액트를 넣어 만든 탈모 관리 제품 (사진=코스맥스)
소이액트를 넣어 만든 탈모 관리 제품 (사진=코스맥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화장품 연구·개발·생산 기업 코스맥스가 천연 소재로 급성장하는 탈모 관리 제품 시장을 공략하겠다고 30일 밝혔다. 코스맥스는 콩 배아에서 추출한 원료를 적용할 계획이다.

국민건강보험 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탈모로 인해 진료받은 환자는 23만4800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특히 전체 환자에서 20~30대 비중이 44%(10만 3391명)로 불규칙한 생활습관이나 과도한 다이어트, 스트레스로 탈모를 겪는 엠제트(MZ)세대가 빠르게 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에 따라 탈모 치료제 시장은 지난해 1255억원 규모로 전년비 16.6% 늘었다. 모발 관리용 제품과 식품, 의료기기로 범위를 넓히면 탈모 관련 시장 규모는 4조원대로 추정된다.

코스맥스는 2년 연구 끝에 천연 유래 탈모 완화 소재인 소이액트(Soyact)를 개발했다. 기존의 기능성 소재들이 대체로 두피 환경을 개선해 탈모를 방지하는 간접적인 방식이었다면 소이액트는 모낭 세포에 직접 작용해 모발 성장을 촉진하는 것이 특징이다. 콩의 배아에 풍부하게 함유된 이소플라본은 젊은 층에서 많이 나타나는 스트레스로 인한 탈모 증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소이액트 2%를 함유한 샴푸를 24주간 사용한 임상 시험에서도 탈모가 개선돼 모발 밀도가 증가하는 효과도 확인했다.

코스맥스는 소이액트에 대한 한국, 중국 특허 등록을 마치고 지난해에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탈모 완화 기능성 허가도 따냈다.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제품화를 시작해 고객사와 함께 샴푸와 샴푸바, 트리트먼트, 토닉 등 소이액트를 활용한 탈모 관리 제품을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코스맥스는 미라클 미네랄, 올레우로페인 같은 탈모 개선 효능 소재 2건에 대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