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평균 경쟁률 77.42 대 1
코오롱글로벌,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평균 경쟁률 77.42 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조감도. (사진=코오롱글로벌)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조감도. (사진=코오롱글로벌)

[서울파이낸스 노제욱 기자] 코오롱글로벌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초읍2구역 재개발로 공급한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아파트가 1순위 해당지역 청약에서 전 주택형 마감됐다고 14일 밝혔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 1순위 해당지역 청약을 받은 결과, 250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1만9356명이 신청해 평균 청약경쟁률 77.42 대 1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부산에 공급된 전체 아파트 중 최고로 많은 1순위 청약통장이 몰린 것으로, 올해 부산 내 1순위 최다 접수 기록을 갈아치웠다.

최고 경쟁률은 43가구에 1만2065명의 청약통장이 접수되며 280.58 대 1을 기록한 84㎡A에서 나왔다. 이는 올해 부산에서 공급된 전체 아파트의 타입별 경쟁률 중 가장 높은 수치다. 이어 59㎡A와 59㎡B도 각각 39.83 대 1, 26.7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별공급에서는 총 3767건의 청약을 모았으며, 특히 84㎡A의 경우 신혼부부 17가구에 총 1421건이 접수돼 평균 83.59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2일이며, 정당계약은 다음 달 2~5일까지 4일간 진행된다.

초읍 하늘채 포레스원은 지하 3층~지상 최고 30층, 9개동, 총 756가구 규모다. 3.3㎡당 분양가는 평균 1560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전용면적 84㎡ 기준 분양가는 4억8700만~5억3999만원 수준이다.

견본주택은 부산 동래구 충렬대로에 운영 중이며, 입주예정일은 2024년 5월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