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노사, ESG경영 맞손
삼양식품 노사, ESG경영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패키지 도입·탄소중립·장학사업 강화
8일 강원도 원주시 우산동 원주공장에서 김정수 ESG위원장(앞줄 왼쪽 셋째), 양승완 노조위원장(앞줄 왼쪽 넷째)등이 '노사 공동선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8일 강원도 원주시 우산동 원주공장에서 열린 '노사 공동선언식'에서 김정수 ESG위원장(앞줄 왼쪽 셋째), 양승완 노조위원장(앞줄 왼쪽 넷째)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양식품)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삼양식품 노사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에 대한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삼양식품은 ESG위원회와 이번 노사 공동선언을 통해 ESG경영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8일 삼양식품에 따르면, 노사는 공동선언문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 및 저탄소 경제 전환 추진 △사회공헌 지속 추진 및 확대 △건전한 노사문화 확립 △윤리, 준법경영을 통한 투명한 기업문화 이룩을 핵심 과제로 꼽고, 함께 실천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특히 올해 친환경 패키지 도입과 탄소중립을 위한 준비, 장학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정수 ESG위원장은 "노사 공동선언으로 환경·사회·지배구조 측면에서 장기적인 전략을 수립하고 충실히 이행해 나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ESG경영을 적극 실천해 경제적,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강원도 원주시 우산동 원주공장에서 열린 '노사 공동선언식'에는 김정수 ESG위원장, 양승완 노조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