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뜰폰 스퀘어' 현장 개통지원 업무 시작
'알뜰폰 스퀘어' 현장 개통지원 업무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문객 대상 고객편의 위한 유심제공 및 현장서 즉시 개통 가능
사진=서울파이낸스DB
사진=서울파이낸스DB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한국알뜰통신사업자협회는 알뜰폰 전용 오프라인 홍보관인 '알뜰폰 스퀘어'의 현장 개통지원 업무를 오는 12일 부터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현재는 알뜰폰 스퀘어를 방문하는 고객들이 자신이 원하는 음성, 데이터, 문자의 사용량을 감안해 다양한 요금상품 및 단말기를 비교할 수 있는 '알뜰폰 허브 사이트'를 통해 원하는 요금상품을 선택하고 가입하는 것을 도와주는 형태로 운영하고 있다.

협회는 "알뜰폰 스퀘어를 방문하는 이용자들 중에는 즉시 개통을 희망하는 분들이 많아 알뜰폰 스퀘어에 참여하는 사업자들로부터 유심을 제공받아 개통을 지원하는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며 "단말기를 다루는데 서툴거나 개통업무에 어려움을 느끼는 중장년 및 어르신의 경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사업자마다 방식에 차이가 있지만 셀프개통 처리가 가능한 곳은 즉시 개통이 이뤄지며 아직 셀프개통 서비스가 안되는 곳은 유심을 제공하고 개통센터와 핫라인을 구축해 신속하게 개통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협회는 "알뜰폰 스퀘어를 방문하는 이용자를 대상으로 기존의 3G 및 LTE 요금제뿐만 아니라 조만간(4~5월) 출시될 저렴하고 다양한 5G 신규요금제를 널리 홍보하고 알뜰폰 확대를 촉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