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도심 숲' 조성 사업 첫삽
롯데홈쇼핑, '도심 숲' 조성 사업 첫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홈쇼핑)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샛강생태공원에서 열린 롯데홈쇼핑 ​'숨:편한 포레스트 1호' 조성 기념 식목 행사 참석자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신성빈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김재겸 롯데홈쇼핑 지원본부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조은미 사회적협동조합 한강 이사장. (사진=롯데홈쇼핑)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롯데홈쇼핑이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샛강생태공원에서 친환경 녹지공간 '숨;편한 포레스트 1호' 조성을 기념하는 식목 행사를 열었다

5일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여의샛강생태공원 약 4000㎡ 면적에 총 3000그루의 나무를 심고, 운동 및 편의시설, 산책로 등을 조성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도심 속 쉼터를 만들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환경부 및 환경재단과 미세먼지 취약계층보호 및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으로 2025년까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등 취약계층 밀집지역에 총 50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숨:편한 포레스트 50곳을 조성할 예정이다. ​앞으로 숨;편한 포레스트를 시민 참여형 친환경 캠페인 공간으로 활용하고, 미세먼지 쉼터 및 지역사회와 연계한 일자리 사업 등으로도 확대할 계획이다. 

신성빈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은 "미세먼지 줄이기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친환경 녹지공간 '숨;편한 포레스트 1호'를 식목일에 맞춰 조성하게 돼 기쁘다"며 "이를 시작으로 5년 동안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에 녹지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며, 꾸준히 친환경 사회공헌 사업을 펼쳐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