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해동 토니모리 회장,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안전 다짐 
배해동 토니모리 회장,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안전 다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릴레이 챌린지 동참해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당부 
서울 서초동 토니모리 본사에서 배해동 회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구호가 적힌 손 팻말을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토니모리) 
서울 서초동 토니모리 본사에서 배해동 회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구호가 적힌 손 팻말을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토니모리)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배해동 토니모리 회장이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손 팻말을 들어 보였다. 9일 토니모리에 따르면, 배 회장은 블록체인 기부 플랫폼 '체리'를 운영하는 ㈜이포넷 이수정 대표이사의 지명을 받아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힘을 보탰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을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지난해 12월 시작했다. 배 회장은 '어린이 보호구역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구호가 적힌 손 팻말을 들어 보이며 어린이 교통안전문화 정착에 힘을 보태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미래를 이끌어갈 아이들의 안전과 교통사고 예방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한 배 회장은 다음 주자로 토니모리 브랜드 전속 모델인 김요한과 주영섭 전 중소기업청장, 남성욱 고려대학교(공공정책대학 통일외교안보전공) 교수를 지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