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1200억 규모 롯데캐피탈 ESG채권 대표 주관
SK증권, 1200억 규모 롯데캐피탈 ESG채권 대표 주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SK증권은 1200억원 규모 롯데캐피탈 ESG(환경·사회·지배구조)채권 발행에 KB증권과 공동 대표 주관사로 참여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채권은 3년 만기 600억원, 5년 만기 400억원, 7년 만기 200억원 등 총 1200억원 규모로 발행됐다. 조달 자금은 금융취약계층 중금리 대출 및 친환경 자동차 금융서비스에 사용될 예정이다. 

SK증권 관계자는 "채권시장에서 지속가능경영, 사회적 책임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지면서 ESG채권 발행규모가 급속도로 확대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SK증권은 신재생에너지와 탄소금융 등 녹색기후금융사업을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삼아 ESG금융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