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욕증시, 국채금리 진정에도 하락 마감···나스닥 1.69%↓
[속보] 뉴욕증시, 국채금리 진정에도 하락 마감···나스닥 1.6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국채금리가 진정세를 보였음에도 뉴욕증시의 주요지수는 하룻만에 반락했다.

2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43.99포인트(0.46%) 하락한 3만1391.52로 거래를 마쳤다.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31.53포인트(0.81%) 내린 3870.2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230.04포인트(1.69%) 하락한 1만3358.79에 각각 장을 마감했다.

이날도 10년 만기 미 국채금리는 1.4%대로 안정세를 보였다. 이에 주요지수는 장초반 상승세로 출발했으나 기술주의 밸류에이션에 대한 부담감이 부각되면서 하락 반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