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 한국영화:웰메이드 영화의 시대' 기획전
'21세기 한국영화:웰메이드 영화의 시대' 기획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무종 기자] 한국영상자료원은 한국영화박물관 신규 기획전시 '21세기 한국영화:웰메이드 영화의 시대'를 오는 8월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영화 전단과 스틸, 포스터 등으로 구성된 아트월과 영상, 3면 스크린을 활용한 몰입형 미디어 전시를 통해 지난 20년 한국 영화의 지형도와 흐름을 조망한다.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 장준환 감독의 '지구를 지켜라' 등이 개봉한다.

또 웰메이드 시대를 연 2003년을 시작으로, 멀티플렉스가 낳은 천만 영화 19편과 그 산업적 배경을 만날 수 있다.

이창동·봉준호·박찬욱·홍상수 네 감독의 대표작 영상으로 살펴보는 영화 미학, 한국 영화의 중요한 요소가 된 장르 영화, 새로운 물결이 된 여성 영화, 웰메이드 독립·다큐 영화 섹션도 마련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며 관람료는 무료다.

사진=한국영상자료원
사진=한국영상자료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