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첫날 접종 서울서 1922명
코로나 백신 첫날 접종 서울서 1922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전 서울시 중구 을지로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 1호 접종자인 의료원 관계자가 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코로나19 백신 접종 첫날인 26일 서울에서 1922명이 접종을 받았다.

27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는 당초 서울시가 밝힌 첫날 접종 예정 인원(2185명)의 90.0%에 해당한다.

27일 0시 기준 서울의 누적 확진자 수는 2만8120명이었고, 이 중 격리 중인 환자가 2796명이었다.

누적 사망자는 378명으로, 24시간만에 3명이 늘었다. 신규로 파악된 사망자 3명은 각각 이달 13·19·25일에 확진된 용산·성동·구로구민으로, 모두 26일에 숨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