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에프앤가이드와 디지털 자산 지수 사업 공동 추진
두나무, 에프앤가이드와 디지털 자산 지수 사업 공동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 기업 두나무는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와 '디지털 자산 지수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제휴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두나무는 글로벌 표준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며 국내 최초 디지털 자산 지수인 UBCI(Upbit Cryptocurrency Index)를 선보이는 등 국내 디지털 자산 업계를 선도해왔다. 

두나무 관계자는 "이번 에프앤가이드와의 제휴는 디지털 자산 시장의 성장에 따른 지수 다양화의 일환으로 두 회사의 강점과 노하우를 더해 투자자의 관심사에 맞춘 디지털 자산 지수를 개발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제휴에 따라 두나무는 가격, 거래량, 거래 대금 등 디지털 자산 관련 실시간 거래 데이터를 에프앤가이드에 제공하고, 에프앤가이드는 이를 기반으로 디지털 자산 관련 신규 지수를 개발, 기업 및 기관에 서비스한다.

두나무 관계자는 "국내 디지털 자산 시장을 선도하는 사업자로서 투자자에게 도움이 될 지수와 정보들을 지속적으로 개발 및 서비스해 왔다"며 "두나무의 UBCI 개발 경험과 디지털 자산에 대한 방대한 정보가 지수 개발 전문사인 에프앤가이드의 노하우와 결합돼 혁신적인 디지털 자산 지수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에프앤가이드가 여러 기업 및 기관에 금융 상품 관련 지수를 제공하는 만큼, 양사 협력으로 기관 투자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지수를 개발해 디지털 자산 투자자의 범위를 확대하고, 디지털 자산 기반의 새로운 금융 상품 개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 회사는 업비트 원화마켓에 상장된 디지털 자산 중 시총 상위 5개 종목으로 구성한 디지털 자산 TOP5 지수를 올해 상반기 내 출시하며, 이후에도 기관 투자자 등을 위한 다양한 지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