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라이프사이언스, '뉴케어' 모델로 박인비 낙점
대상라이프사이언스, '뉴케어' 모델로 박인비 낙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여제 앞세워 '나이 들어도 건강한 삶 유지하자' 메시지 전달
프로골퍼 박인비가 '뉴케어 액티브 골든밸런스'를 소개하는 화보. (사진=대상라이프사이언스)
프로골퍼 박인비가 '뉴케어 액티브 골든밸런스'를 소개하는 화보. (사진=대상라이프사이언스)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대상그룹 건강식품 계열사 대상라이프사이언스가 프로골퍼 박인비(33·KB금융그룹)를 '뉴케어' 브랜드 모델로 낙점했다. 23일 대상라이프사이언스는 뉴케어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골프여제로 불리는 박인비를 발탁했다고 밝혔다. 

대상라이프사이언스에 따르면, 2019년 고단백 균형영양식품인 '뉴케어 액티브 골든밸런스'를 선보이면서 시작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엔 '나이가 들어서도 활기차고 건강한 삶을 유지하자'는 뜻이 담겼다. 꾸준히 건강을 관리하면 나이가 들어서도 기량을 유지할 수 있는 운동인 골프를 통해 뉴케어의 특징을 알리려 박인비를 내세웠다는 것이다.   

뉴케어 액티브 골든밸런스는 나이가 들면서 감소하는 근육에 대비해 간편하게 영양을 챙길 수 있도록 설계됐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선 체중 1㎏당 하루 0.8씩 단백질을 먹도록 권장하고 있다. 이 기준으로 한국인은 평균 15g 단백질이 부족한데, 뉴케어 액티브 골든밸런스 1팩엔 단백질 15g이 들어있다. 단백질과 동시에 근육 합성에 필요한 아미노산 BCAA 2000㎎과 근육 합성을 도울 수 있는 비타민D·칼슘·아연도 섭취 가능하다.    

대상라이프사이언스 쪽은 "환자용 식품 국내 판매 1위 브랜드 뉴케어와 박인비의 만남을 시작으로 다양한 채널에서 활기차고 건강한 삶을 유지하자는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메시지를 전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