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협력사와 ESG 부문 기술협력 공모전 개최
포스코건설, 협력사와 ESG 부문 기술협력 공모전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 기술협력 공모전 포스터. (사진= 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 기술협력 공모전 포스터. (사진= 포스코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포스코건설은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들을 육성하고, 미래의 건설기술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현장 니즈 해결을 위한 기술협력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협력사와 함께 안전, 환경과 공존하며 건설현장에 필요한 기술 개발을 위한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제까지는 현장 개선을 위한 △안전 △강건재·프리패브 △성능개선 등이 중심이었지만, 앞으로는 △탄소중립(에너지, 재료, 온실가스 등) △환경(미세먼지, 소음진동 등) 등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점의 현장 개선과 경영관리 방안 등 ESG 부문을 확대해 실시한다.

공모전은 국내 기업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 신청은 포스코건설 상생협력 기술제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내달 20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선정된 기업들은 공동으로 기술을 개발해 성과를 나누는 포스코그룹 성과공유 프로그램의 지원을 받게 된다. 공동기술 개발을 통해 성과가 입증된 기업에게는 장기공급권 부여, 공동특허 출원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미선정 스타트업 중 상위 기업에는 팀당 500만원을 사업지원금으로 지급한다. ESG 분야의 과제는 장기공급권 기간 확대 등 성과보상 시 우대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창의적이고 잠재력이 있는 중소기업들이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현장에서 바로 적용이 가능한 기술을 개발해 건설현장의 기술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