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지난해 4분기 주택화재보험 가입 9배 늘어"
KB손보 "지난해 4분기 주택화재보험 가입 9배 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손해보험)
(사진=KB손해보험)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KB손보는 다이렉트 주택화재보험의 지난해 4분기 기준 가입건수가 전년동기 대비 9배 늘어났다고 29일 밝혔다.

겨울철 잇따른 화재사고로 보험의 필요성이 늘어나면서, 간편하게 인터넷으로 가입할 수 있는 다이렉트 주택화재보험으로 수요가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다이렉트 화재보험은 이름, 전화번호 등을 입력하지 않아도 모바일로 1분 안에 보험료를 계산해 볼 수 있다. 꼭 필요한 보장만 선별해 가입 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아파트 거주자의 경우 대부분 관리비에서 보험료가 빠지는 방식의 단체화재보험에 가입돼있다. 

하지만 아파트 단체화재보험은 보장금액이 충분하지 않은 경우가 많아 별도의 주택화재보험 가입을 고려해 볼 필요가 있다는 게 KB손보의 조언이다.​

KB손보 다이렉트 주택화재보험은 아파트뿐만 아니라 연립 및 단독주택도 가입할 수 있다. 내 집이 아닌 전·월세도 거주기간 동안 가입이 가능하다.

보장하는 내용은 △화재사고로 인한 직접적인 재산 피해 △우리집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한 이웃집 피해 △형법 제 171조에 따른 화재사고 벌금형 확정판결 △임시 거주비, 누수 피해, 12대 가전제품 수리비 등이다.

김성범 KB손해보험 다이렉트본부장 상무는 "앞으로도 KB금융의 체계적인 부동산 통합관리 시스템 등을 활용해 최상의 보험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