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3D 설계자동화 솔루션 개발
삼성엔지니어링, 3D 설계자동화 솔루션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블릿PC를 통해 설계도면을 확인하고 있는 모습. (사진= 삼성엔지니어링)
태블릿PC를 통해 설계도면을 확인하고 있는 모습. (사진= 삼성엔지니어링)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삼성엔지니어링은 도면 출력 없이 PC 또는 모바일 기기에서 설계도면과 정보를 바로 확인할 수 있는 '3D 설계자동화 솔루션'을 개발해 신규 각종 프로젝트에 적용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를 통해 인건비 절감, 업무 프로세스 효율화 등 생산성이 획기적으로 증가했으며, 출력용지 절감을 통해 친환경 경영의 효과도 얻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멕시코, 말레이시아 등 최근 수주 프로젝트에도 적용하고 있으며, 향후 수주하는 모든 신규 프로젝트에도 확대할 계획이다.

실제로 태국에서 수행 중인 '타이오일' 정유 프로젝트의 준공서류를 출력물이 아닌 디지털 파일로 전달하기로 발주처와 합의하기도 했다. 추후 프로젝트 종료 시 발주처에 제출하는 대부분의 서류들을 디지털 문서 형태로 제공하기로 한 것이다. 이를 통해 A4용지 약 1000만장을 절감하게 됐으며, 이는 30년된 나무 1000그루를 살릴 수 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전사차원의 디지털 기술혁신을 통해 생산성과 효율성을 증대시킬 수 있으며, 최근 화두인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라며 "기술 혁신 솔루션 사업화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