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소외이웃 겨울나기 돕기
하이트진로, 소외이웃 겨울나기 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내 쪽방촌 주민·노숙인 위해 핫팩 1만개·떡 2,500인분 기부
류준형 하이트진로 상무(오른쪽)가 25일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서울특별시립영등포쪽방상담소에서 김형옥 소장에게 쪽방촌 주민을 위한 핫팩과 떡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하이트진로) 
류준형 하이트진로 상무(오른쪽)가 25일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서울특별시립영등포쪽방상담소에서 김형옥 소장에게 쪽방촌 주민을 위한 핫팩과 떡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하이트진로)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하이트진로가 추위에 취약한 쪽방촌 주민과 노숙인의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에 나섰다. 류준형 하이트진로 상무는 25일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서울특별시립영등포쪽방상담소를 찾아 쪽방촌 주민을 위해 준비한 핫팩과 떡을 김형옥 소장에게 건넸다. 

하이트진로에 따르면, 영등포쪽방상담소를 포함해 서울시가 운영하는 서울역쪽방상담소와 창신동쪽방상담소, 서울역 따스한채움터에 핫팩 1만개와 떡 2500인분을 순차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9년간 후원해온 쪽방촌과 노숙인급식소가 올해 유독 잦은 폭설과 강추위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이사(사장)는 "강추위와 폭설,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작은 일부터 나눔을 실천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