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근로자연대 "기업회생절차 적극 지지"
이스타항공 근로자연대 "기업회생절차 적극 지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타항공 여객기. (사진=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 여객기. (사진=이스타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이스타항공 근로자연대는 22일 성명서를 내고 "이스타항공 정상화를 위한 마지막 희망인 기업회생절차 진행을 적극적으로 지지한다"고 밝혔다.

근로자연대는 이스타항공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재직자들이 자발적인 참여로 결성한 단체다. 

이들은 "수개월간의 임금체불과 고용 불안감 및 회사의 존속조차 불투명한 상황 속에 하루하루를 힘겹게 보내고 있다"며 "그간 구조조정으로 인해 많은 동료들과 이별을 겪어야만 했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기업회생절차를 통해 인수 기업을 찾고 내실 있는 경영으로 날아오르기를 간절히 희망한다"며 "경영진은 직원들의 희생이 헛되이 되지 않도록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앞으로 인수와 회생 과정에서 노사 간 서로 많은 희생과 양보가 필요할 수 있음을 알고 있다"며 "적극적인 자세로 성공적인 인수를 위해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스타항공은 지난 14일 인수·합병(M&A) 절차를 통해 항공운송 업무를 계속하겠다며 서울회생법원에 회생절차를 신청했다. 법원은 이르면 이달 내로 기업회생 개시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