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전기차 전용 충전소 '길동 채움'
SK네트웍스, 전기차 전용 충전소 '길동 채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네트웍스의 전기차 전용 충전소 겸 복함문화공간 '길동 채움' (사진=SK네트웍스)
SK네트웍스의 전기차 전용 충전소 겸 복함문화공간 '길동 채움' (사진=SK네트웍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SK네트웍스는 과거 길동 주유소 부지에 국내 첫 전기차 전용 충전소 겸 복합 문화공간인 '길동 채움'의 문을 연다고 21일 밝혔다.

길동 채움은 '사람과 자동차 모두 채워가는 곳'이라는 콘셉트로 설계됐다.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을 설계했던 민현준 홍익대학교 교수와 김용덕 테라로사 커피 대표가 설계와 자문에 참여해 라이프스타일 충전소의 가치를 구현했다.

방문고객 누구나 편하게 머물 수 있도록 전기차 충전소와 커피숍을 주요 시설로 구성했으며, 친환경 차량 시승센터와 SK매직 브랜드샵 등 미래형 라이프스타일을 느낄 수 있는 공간도 조성했다.

1층에는 현대자동차와 함께 전기차 전용 충전소를 구축했다. 최신형 초고속 충전기 '하이 차저' 8기를 설치해 전기차 유지와 관리를 위한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 친환경 차량 4대가 배치된 시승센터도 함께 운영된다.

1층 일부와 2층 전체에는 커피 브랜드 테라로사 길동점이 자리 잡았다. 서울에서 일곱 번째로 선보이는 매장으로, '나(我)의 아름다움(美)'이란 주제를 기하학적인 추상과 리얼한 색채로 구현하는 데 역점을 뒀다.

3층에는 고객 체험 및 경험에 초점을 맞춘 SK매직 브랜드샵 '잇츠 매직(it’s magic)'을 마련했다. 정수기·공기청정기·안마의자 등 제품을 직접 이용할 수 있는 브랜드 체험존을 운영하며, 프라이빗 다이닝이 가능한 공유 주방도 구성했다.

또 국내 음식 다큐멘터리 개척자로 손꼽히는 이욱정 PD와 함께 이곳에서 '쿠킹 클래스'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 등을 통해 방송하고, 유명 셰프가 참여하는 '쿠킹쇼'도 운영한다. 이 외에도 SK매직 신제품 런칭쇼, F&B 브랜드 연계 홍보 등 용도로 다양하게 활용할 예정이다.

길동 채움 4층은 SK네트웍스 구성원들이 근무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채움 라운지'를 조성했다. 인근 지역에 거주하거나 출장 온 구성원들이 원격 오피스로 이용하는 동시에, 강연이나 세미나 등 개최가 가능한 공간도 준비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와 손잡고 이전과 다른 새로운 형태의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충전소를 오픈함과 동시에 테라로사 커피, SK매직 브랜드샵 등을 함께 선보였다"며 "SK렌터카전기차 고객 등 길동 채움을 방문하는 모든 이용객들의 에너지를 충전시키는 것은 물론, 시장과 미래를 선도하는 공간으로 지속 발전시켜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