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I서울보증, 울산광역시 유망기업 위한 보증지원 업무협약
SGI서울보증, 울산광역시 유망기업 위한 보증지원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GI서울보증)
유광열 SGI서울보증 대표이사(오른쪽)와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이 ‘울산광역시 선정 유망기업 보증지원 업무협약’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GI서울보증)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서울보증보험은 울산광역시와 '울산광역시 선정 유망기업 보증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보증보험은 울산광역시에서 주관하는 창업·인증기업 지원 사업에 선정된 기업에 대해 우대 보증지원을 실시한다.

창업기업은 각종 인허가 및 계약수주에 필요한 인허가보증보험 및 이행보증보험 상품을 별도의 담보 없이 신용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기업당 2년간 5억원의 특별 신용한도를 부여받는다.

인증기업은 이행보증보험, 상생선금신용보험 보험료 10% 할인, 기업 신용등급별 보증한도 최대 30억원 확대를 지원받게 된다.

더불어 외부 신용정보회사가 제공하는 기업신용 관리 컨설팅 서비스 및 임직원 교육 프로그램을 무상으로 제공받게 된다.

이에 따라 울산시에서 선정한 120여개 유망기업은 보증한도가 약 1300억원 늘어나고 보험료 부담도 덜게 됐다.

서울보증보험 유광열 대표이사는 "서울보증보험은 정부 부처 및 지자체와의 MOU를 통해 중소기업 보증지원에 앞장서 왔다"며 "이번 협약이 지역 인증 중소기업의 성장을 위한 디딤돌이 됐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서울보증보험은 업무 협약식에 이어 울산 사랑의 열매에 기부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생계가 어려운 울산광역시 거주 취약계층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