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틀리, 럭셔리 SUV '신형 벤테이가' 출시···4월 고객인도 예정
벤틀리, 럭셔리 SUV '신형 벤테이가' 출시···4월 고객인도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 계약 대수 53대 돌파...550마력·78.5 kgf·m 성능, 3억900만원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벤틀리모터스코리아가 럭셔리 SUV인 신형 벤테이가를 출시한다. 벤틀리 벤테이가는 세계 최초의 럭셔리 SUV이자 ‘럭셔리 SUV’라는 세그먼트를 창출한 모델이다. 

신형 벤테이가는 럭셔리의 정수를 보여주는 내 외관 변화를 줬다. 그리고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안전 및 편의 사양을 탑재해 세계 최고의 성능, 궁극의 럭셔리, 다재다능한 실용성을 완벽하게 조화시킨 모델로 거듭났다.

지난 2015년 출시된 1세대 모델의 페이스리프트 버전으로 외관 디자인에 있어서 풀 체인지 급으로 변경됐다. 인테리어도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탑재부터 뮬리너의 극치가 담긴 센터 콘솔 디자인 및 시트 옵션 등으로 럭셔리의 정수를 보여준다.  

신형 벤테이가에는 벤틀리의 최신 디자인 DNA가 적용되어 더욱 역동적이면서도 현대적인 모습으로 거듭났다.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전면부는 이전 세대 대비 높게 솟은 그릴과 최신 지능형 LED 매트릭스 헤드램프와 결합되어 좀 더 공격적인 인상을 준다. 후면부의 테일게이트는 차량의 전체 폭이 한 번에 열리는 형태로 변경되었으며 리어 램프는 이전 세대의 B모양에서 새로운 캡슐형의 램프가 장착되어 더욱 깔끔한 외관을 선사한다. 리어 트랙 너비 또한 20mm 늘어났으며, 휠 위치도 조정되어 역동성을 배가했다.

스티어링 휠과 도어 트림 및 시트 등이 새롭게 변경됐다. 최대 100mm 늘어난 뒷좌석 공간은 거주성을 대폭 업그레이드 시켰다. 최초로 다크 틴트 다이아몬드 브러시드 알루미늄 트림과 벤틀리가 새롭게 선보이는 코아(Koa) 및 크라운 컷 월넛으로 만들어진 두 가지 베니어 옵션을 도입해 럭셔리 인테리어의 정수를 보여준다.

센터 콘솔에는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날개 모양으로 디자인된 대시 보대에 완벽하게 통합됐다. 10.9인치 디스플레이는 가장자리가 없는 엣지-투-엣지 그래픽이 적용되어 시인성을 한층 더 높였다.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인테리어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시트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이와 함께 기존 유선 시스템과 더불어 무선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가 최초로 탑재된다. 뒷좌석의 승객은 플라잉스퍼에 도입된 것과 비슷한 더욱 커진 터치스크린 리모트 컨트롤 태블릿을 활용할 수 있다.

신형 벤테이가에는 550마력, 78.5 kgf·m의 강력한 성능과 스포티한 드라이빙 질감을 자랑하는 4리터 트윈터보 V8 가솔린 엔진 탑재됐으며, 최고속도는 290km/h이며, 0-100km/h까지의 가속시간은 4.5초를 자랑한다. 특히 세계 최초의 전자식 액티브 롤 컨트롤 기술인 벤틀리 다이내믹 라이드가 역시 탑재돼 코너링 시에도 동급 최강의 차체 안정성 및 편안한 승차감, 핸들링 성능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헤드업 디스플레이, 레인 어시스트를 포함하는 투어링스펙(Touring Specification)부터 파크 어시스트, 보행자 경고, 4대의 카메라를 활용해 차량 주변 환경을 보여주는 탑 뷰(Top View) 등 도심 주행 시 여러 편의 기능을 제공하는 시티 스펙(City Specification)을 기본으로 탑재해 활용성을 더 높였다.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신형 벤테이가 (사진= 벤틀리모터스코리아)

국내 출시되는 신형 벤테이가에는 영국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의 '네임 포 벤틀리' 오디오부터 벤틀리 로고 모양의 웰컴 라이트, 벤틀리 자수 엠블럼 등 한국 고객들이 선호하는 디테일 옵션들이 기본으로 포함됐다. 뮬리너 드라이빙 스펙의 22인치 휠이 장착된 신형 벤테이가의 가격은 한국 스펙 기준 3억900만 원(모두 부가세 포함)이다. 국내 인도는 올해 4월부터 개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