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데이터 분석 플랫폼 도입···디지털 전환 강화
한국타이어, 데이터 분석 플랫폼 도입···디지털 전환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블로 소프트웨어와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협력
(사진= 한국타이어)
(사진= 한국타이어)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차세대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기업 '태블로 소프트웨어'의 선도적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도입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한다. 

19일 한국타이어에 따르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혁신 테크놀로지 기업으로서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태블로 소프트웨어의 글로벌 비즈니스 분석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이를 통해 데이터 기반의 분석 플랫폼을 갖추는 등 디지털 오피스 혁신을 강화하고 있다.

태블로는 다양한 종류의 데이터를 시각화해 사용자들이 쉽고 간편하게 분석할 수 있도록 해주는 데이터 분석 플랫폼이다.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고 시각적 분석 툴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복잡한 프로그램 사용법이나 연산어를 배우지 않아도 마우스 클릭, 끌어놓기 등을 통해 직관적으로 데이터를 수집하고 통합할 수 있으며, 데이터베이스(DB)를 몇번의 조작으로 간편하게 그래프나 도표로 시각화 할 수 있다.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사무소의 경영, 재무, 판매, 제품, 제조, 생산 관리·연구 관련 업무에 태블로를 활용한다. 이를 통해 전 세계에 산재된 데이터를 쉽고 빠르게 파악하고 의사 결정이 신속하게 이루어지도록 데이터·경영 지표를 표준화해 간결한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했다. 

이를 기반으로 한국타이어는 분석·리포팅 업무 부담은 최소화하고, 비즈니스 관점에서 높은 가치의 인사이트를 도출하는 업무에 더욱 많은 시간을 투자할 수 있게 됐다. 

또 현업 부서의 수정 요청과 고도화 작업 등 다양한 요구에 대한 즉각적인 대응·정교한 작업을 가능하게 했다. 실제로 표준화된 리포트 작성을 위한 프로토타입 모델을 개발 후 최종 사용하기까지 기존보다 약 75% 이상 개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한국타이어는 디지털 역량 강화는 물론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통해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한국타이어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디지털 전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AI를 활용한 타이어 컴파운드 물성 예측 모델인 'VCD 시스템'과 디지털 센서를 접목한 자동화 검수 시스템을 개발해 생산 과정에 도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