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스타트업 피엘지와 배송 서비스 구축
롯데온, 스타트업 피엘지와 배송 서비스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롯데e커머스 본사에서 전영민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이사(왼쪽), 박순호 PLZ 대표, 조영제 롯데쇼핑 이커머스 대표 등이 3자 업무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이커머스)
18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롯데e커머스 본사에서 전영민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이사(왼쪽), 박순호 PLZ 대표(가운데), 조영제 롯데쇼핑 이커머스 대표(오른쪽) 등이 3자 업무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이커머스)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롯데그룹 통합 온라인 쇼핑몰 롯데온(ON)이 스타트업 피엘지(PLZ)와 손잡고 배송 서비스 구축에 나선다.

18일 롯데이(e)커머스에 따르면 롯데액셀러레이터, 피엘지와 3자 업무 협약을 맺었다. 피엘지는 물류 서비스 플랫폼으로, 지난해 8월 롯데이커머스와 초소량 즉시 배송 서비스인 롯데온 한시간배송 서비스를 선보였다. 롯데이커머스는 빠른 배송 서비스 운영 및 확대, 차별화된 배송 서비스 개발에 힘쓸 예정이다.

위성신 롯데이커머스 O4O기획팀장은 "온라인 시장이 소비의 주요 채널로 성장하면서 배송 서비스 경쟁이 심화되고 있다"며 "이번 업무 협약으로 소비자 중심의 차별화된 롯데온만의 배송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