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인선박기계, '화물선→LNG운반선' 개조···세계 첫 사례
상상인선박기계, '화물선→LNG운반선' 개조···세계 첫 사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印尼 자원공급 기업과 1500억원 규모 LNG 운반선 건조 계약
12일 상상인선박기계 본사에서 열린 계약 체결식에서 최영욱 상상인선박기계 대표(왼쪽)와 조영학 자야 사무드라 까루니아(PT. JAYA SAMUDRA KARUNIA GROUP)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상상인그룹)
12일 상상인선박기계 본사에서 열린 계약 체결식에서 최영욱 상상인선박기계 대표(왼쪽)와 조영학 자야 사무드라 까루니아(PT. JAYA SAMUDRA KARUNIA GROUP) 상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상상인그룹)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상상인선박기계가 세계에서 처음으로 일반 화물선을 LNG 운반선으로 개조한다.

㈜상상인의 자회사 ㈜상상인선박기계는 인도네시아 현지 자원공급 기업인 자야 사무드라 까루니아 그룹(PT. JSK, PT. JAYA SAMUDRA KARUNIA GROUP)과 옵션 포함 최대 1500억원 규모의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PT. JSK가 인도네시아에서 진행 중인 LNG 공급망 인프라 구축 사업의 일환이다. 앞서 상상인선박기계는 PT. JSK와 LNG 공급망 인프라(LNG Supply Chain Infrastructure) 구축 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상상인선박기계는 1만2900톤을 실을 수 있는 화물선(DECK CARGO VESSEL)을 LNG 운반선으로 개조한다. 이는 세계 첫 사례다.

이와 함께 6500톤급 LNG선도 새로 건조한다. 향후 LNG선 3척을 추가로 건조할 수 있다는 옵션도 포함됐다.

상상인선박기계는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PT. JSK와 함께 향후 성장성이 높은 미얀마,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 LNG 공급망 구축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최영욱 상상인선박기계 대표는 "상상인선박기계는 고망간강, 9% 니켈강 LNG 탱크 제작에 로봇(ROBOT) 용접 기술을 적용하는 등 앞선 선박제조 자동화 설비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PT. JSK와의 성공적인 협업을 통해 향후 글로벌 LNG 선박 시장에서 선두주자로서의 지위를 공고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