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운용 "TIGER K-뉴딜 ETF 시리즈 순자산 8천억 돌파"
미래에셋운용 "TIGER K-뉴딜 ETF 시리즈 순자산 8천억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BBIG'(BATTERY, BIO, INTERNET, GAME) 기업에 집중투자하는 'TIGER K-뉴딜 ETF 시리즈'가 상장 3개월만에 순자산 8000억원을 넘었다고 6일 밝혔다.

시리즈는 총 5종으로, △TIGER KRX BBIG K-뉴딜 ETF △TIGER KRX 2차전지 K-뉴딜 ETF △TIGER KRX 바이오 K-뉴딜 ETF △TIGER KRX 인터넷 K-뉴딜 ETF △TIGER KRX 게임 K-뉴딜 ETF 등으로 구성됐다. 

전날 종가 기준 순자산은 각각 3603억원, 3070억원, 691억원, 515억원, 361억원이다. 수익률은 10월 설정 이후 각각 20.86%, 49.10%, 25.37%, 0.62%, 8.78%를 기록 중이다.

BBIG 산업은 차별화된 성장 모멘텀과 글로벌 경쟁력을 바탕으로 한국판 뉴딜의 수혜가 기대되는 분야다. 지난해 7월 정부가 발표한 종합계획은 크게 5G,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의 디지털 뉴딜과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같은 그린 뉴딜로 구분된다. 

해당 핵심과제들과 BBIG는 많은 부분에서 긴밀히 연결되며, TIGER K-뉴딜 ETF 시리즈는 민간 뉴딜펀드에 해당한다. 기초지수는 ‘KRX BBIG K-뉴딜 종합지수’와 각 산업별 지수들이다. 

KRX BBIG K-뉴딜 지수는 배터리, 바이오, 인터넷, 게임산업의 시가총액 상위 각 3종목씩 총 12종목을 동일 가중으로 구성한다. KRX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K-뉴딜 지수는 각 10종목으로 상위 3개 종목이 동일 비중으로 75%, 하위 7개 종목이 유동시가총액 가중으로 25%를 차지한다.

연금계좌를 통해 투자 시 장기적인 시각에서 접근할 수도 있고, 연금수령 시 3.3%~5.5% 저율 분리과세를 적용 받는다. 2023년부터 부과되는 주식에 대한 20% 양도세로 인해 연금 상품으로의 활용 매력이 높아졌다. ETF 특성 상 0.25% 거래세도 면제되어 다방면에서 절세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