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우리은행, 금융서비스 제공 위한 업무협약 체결
한국투자증권·우리은행, 금융서비스 제공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3일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왼쪽)과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각 사에 마련된 화상회의실에서 비대면 업무협약식을 진행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한국투자증권)
지난 23일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왼쪽)과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각 사에 마련된 화상회의실에서 비대면 업무협약식을 진행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한국투자증권)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23일 우리은행과 차별화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날 협약식은 코로나19로 인해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과 권광석 우리은행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각 사에 마련된 화상회의실에서 전자서명을 활용한 온택트(Ontact)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회사는 △자산관리 역량 강화 △마케팅 협력 강화 △거래 확대 등 총 3개 분야의 9개 주요 과제를 선정하고 시너지 강화를 위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그 첫걸음으로 내년 1월에는 양사가 공동 개최하는 대고객 온라인 세미나를 준비 중이다. PB전담 조직 및 인적자원 교류를 통해 자산관리와 가업승계 분야에서 차별화된 프리미엄 PB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기업금융 부문에서도 사업 발굴부터 주선까지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또한 두 회사의 상품 판매 채널을 적극 공유하고, 마케팅 협업을 통해 금융상품 및 트레이딩 분야의 거래 역시 확대할 예정이다.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대한민국 금융을 대표하는 양사의 이번 협약으로 공동의 발전을 도모함은 물론,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금융소비자 만족도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