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코로나19 확산 저지 동참
SPC그룹, 코로나19 확산 저지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서울 서대문구 적십자병원에서 SPC그룹 임직원들이 적십자병원 의료진에게 호빵을 건네고 있다. (사진=SPC그룹) 
21일 서울 종로구 평동 서울적십자병원에서 SPC그룹 임직원들이 적십자병원 의료진에게 호빵을 건네고 있다. (사진=SPC그룹)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SPC그룹은 22일 코로나19 확산 극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SPC그룹은 21일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에서 있는 의료진을 위해 삼립호빵 1만2000여개를 적십자병원 6곳에 전달했다. SPC그룹에 따르면, 적십자병원은 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 재난재해 시 의료 활동을 하고 있다. 현재 코로나19 전담병원을 비롯해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이다. 

SPC그룹은 코로나19로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도 지원한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충남지역 학생 900여명에게 총 4000만 해피포인트를 선물할 예정이다. 해피포인트는 SPC그룹 매장(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등)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앞서 SPC그룹은 3월 확진자가 집중됐던 대구와 경북지역 의료기관에 빵과 생수 60만개를 기부했다. 이외에도 질병관리본부 1339 콜센터, 전국 지역아동센터 등에 물품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