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노사 "자본시장 IT 선도 협력" 협약
코스콤 노사 "자본시장 IT 선도 협력"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코스콤
사진=코스콤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코스콤 경영진과 노동조합이 손을 잡고 앞으로 회사가 자본시장 IT 선도기업으로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코스콤은 홍우선 사장과 박효일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코스콤지부 위원장이 전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노사는 국내외 경쟁이 심화중인 금융환경과 4차 산업혁명의 파고 속에서 코스콤이 디지털금융 혁신 기업으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수 있도록 힘쓸 예정이다.

이와 함께 선진 노사문화 구축을 위해 함께 노력하고 상생의 파트너십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안정적인 근무환경 조성과 직원복지 증진을 위해 협의하고, 지속가능한 경영환경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박효일 위원장은 "면담 결과 선임 과정이 절차대로 진행됐고 CEO의 금융·IT 전문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낙하산 인사가 아닌 만큼, 자본시장 내 모범이 될 수 있는  노사문화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홍우선 사장은 "지난 20여년간 금융·IT회사 CEO를 역임하며 쌓아온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코스콤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직원들의 뜻을 모아 지속가능한 경영환경 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