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정보 공개···"경기 중계 느낌"
엔씨소프트,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정보 공개···"경기 중계 느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가 자사 음성합성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한 개발한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식 블로그를 통해 10일 공개했다.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자사 음성합성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한 개발한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식 블로그를 통해 10일 공개했다. (사진=엔씨소프트)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자사 음성합성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한 개발한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식 블로그를 통해 10일 공개했다.

중계체 음성합성은 스포츠 캐스터가 경기를 중계하는 느낌을 구현한 기술이다. 뉴스와 안내문 등에 사용되는 '낭독체'나 일반적인 대화를 구현한 '대화체'와 달리 경기 상황에 맞는 감탄사, 자연스러운 간투어, 발화 오류·반복 등을 통해 다양한 감정을 표현한다.

엔씨 인공지능(AI) 센터에서 개발한 중계체 음성합성 기술은 △감정 표현의 수준 및 강도(level) 제어 △다양한 감탄사 △생동감 넘치는 음성합성 등이 특징이다. 야구, 축구, 농구와 e-스포츠 등 다양한 종목의 경기 정보 전달과 해설 등에 활용 가능하다.

엔씨 AI센터 산하 스피치 AI 랩의 음성합성팀과 보이스 컨버전팀은 자연스러우면서도 잡음·왜곡이 없는 고품질 음성을 생성하며 다양한 억양을 표현하고 제어하기 위한 '운율 제어' 기술을 연구해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