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새 대표에 존림 부사장 선임
삼성바이오로직스, 새 대표에 존림 부사장 선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1년 회사 설립부터 이끌어온 김태한 사장 용퇴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신임 대표이사 사장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존림 부사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내정했다고 8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따르면 존림 신임 대표는 미국 스탠퍼드대학 화학공학 석사, 노스웨스턴대 MBA 출신으로 로슈와 제넨테크에서 생산, 영업, 개발 총괄 및 최고재무책임자(CFO)을 역임한 바이오·제약 전문가다. 2018년 9월 삼성바이오로직스에 합류해 현재 3공장 관련 업무를 총괄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림 대표가 글로벌 바이오 제약사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삼성의 바이오·제약 사업의 일류화를 가속하고 성장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글로벌 경영환경 악화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새 사장을 필두로 안정을 도모하고 혁신과 성장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1년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세워진 이래 줄곧 회사를 이끌어 온 김태한 대표이사 사장은 물러난다. 김 사장은 세대교체와 후임 육성을 위해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난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부사장 이하 2021년 정기 임원인사도 조만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