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MG새마을금고역사관 기공식
새마을금고중앙회, MG새마을금고역사관 기공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왼쪽에서 다섯 번째)과 새마을금고 관계자들이 경남 산청군 새마을금고 역사관 부지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3일 경상남도 산청군 산청읍 지리에 위치한 새마을금고역사관 부지에서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기공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고려해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등 새마을금고 관계자들만 모여 진행됐다.

새마을금고는 새마을금고 역사와 정체성 정립을 위해 2018년부터 본격적으로 역사관 건립 준비를 시작했으며, 산청군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새마을금고 역사관은 지상 3층, 연면적 597.54평 규모로 조성될 계획이다. 2021년 9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시관, 회원 교육시설, 갤러리, 체험관 등 다양한 문화·전시 시설로 구성돼 지역 문화의 허브도 겸할 계획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새마을금고의 오늘과 내일을 상징하는 역사관 건립에 착수하게 돼 영광스럽다"며 "서민금융을 선도하는 토종금융협동조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