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SK텔링크 B2B 사업 인수
SK브로드밴드, SK텔링크 B2B 사업 인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브로드밴드
사진=SK브로드밴드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브로드밴드는 4일 기업고객 대상 일반전화, 전국대표번호 등 SK텔링크가 영위해 온 B2B(기업 간 거래) 사업을 인수하는 영업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이번 영업양수도를 진행한 목적은 SK ICT 패밀리 내 B2B 사업 재편을 통한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SK브로드밴드는 SK텔링크의 B2B 사업 일체와 관련 업무 수행 인력 50명을 인수하고 인수대금은 210억원으로 전액 현금 지급할 예정이다. 

또 SK브로드밴드는 이번 영업양수도와 관련해 오는 11일 공정거래위원회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기업 결합신고와 인허가를 신청한 뒤 내년 3월 말까지 관련 일정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SK브로드밴드 관계자는 "이번 영업양수도를 계기로 B2B 역량 집중과 외연 확장으로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고 SK텔링크는 회사의 자원과 역량 집중을 통한 성장 모멘텀을 확보해 서로 윈윈하는 계약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