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4억달러 규모 해외 ABS 발행
롯데카드, 4억달러 규모 해외 ABS 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롯데카드)
(사진=롯데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롯데카드는 4억달러(약 4430억원) 규모 해외 ABS(자산유동화증권)를 발행했다고 4일 밝혔다.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된 이번 ABS는 일본계 은행인 미즈호가 단독 투자자로 참여했다. 평균 만기는 3년이다.

조달된 자금은 기존 차입금 상환 및 운영에 사용할 예정이며 통화 및 금리 스와프(Swap)를 통해 환율과 금리 변동에 따른 리스크 요인을 제거했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에서도 MBK 파트너스의 인수 이후 높은 자산 건전성과 재무 안전성을 유지한 점을 높게 평가 받아 국내 자금 조달 대비 유리한 조건으로 해외 ABS 발행에 성공했다"며 "앞으로도 자금 조달 방법 다변화를 통한 안정적인 유동성 확보와 조달 비용 절감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