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데이토즈, 'BT21 팝스타' 일본 비공개 테스트
선데이토즈, 'BT21 팝스타' 일본 비공개 테스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선데이토즈
사진=선데이토즈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선데이토즈는 신작 모바일 퍼즐 게임 'BT21 팝스타'의 비공개 테스트(CBT)를 일본에서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BT21 팝스타는 라인프렌즈의 'BT21'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이다. 이 게임은 코야, 알제이, 슈키, 망, 치미, 타타, 쿠키, 반 등 BT21 캐릭터들을 수집, 육성하는 시스템으로 IP 활용의 재미를 극대화한 것이 장점이다. 특히 각 캐릭터들마다 보유하고 있는 고유 스킬로 퍼즐 플레이의 재미를 더한 점은 IP와 퍼즐의 묘미를 살린 재미요소로 꼽힌다.

이번 일본 CBT에서 선데이토즈는 총 260개에 달하는 퍼즐 스테이지와 10명이 실시간으로 퍼즐 실력을 겨루는 '크라운 스타즈', 소셜 활동을 할 수 있는 '클럽' 등 핵심 콘텐츠를 테스트할 예정이다. 또한 해외 시장에서 축적한 다양한 서비스 전략들도 시범 운영하며 이용자들의 반응을 살필 계획이다.

선데이토즈 관계자는 "일본 이용자들의 플레이 데이터와 CBT 참가자 대상 설문을 통해 의견을 취합하고 완성도를 극대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선데이토즈는 오는 8일까지 'BT21 팝스타'의 일본 CBT를 진행하며, 한국과 중국을 제외한 아시아권에 내년 초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