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1천억 규모 부산은행 ESG채권 대표 주관
SK증권, 1천억 규모 부산은행 ESG채권 대표 주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SK증권은 1000억원 규모의 부산은행 ESG채권(지속가능채권) 발행에 대표주관사로 참여했다고 30일 밝혔다. 부산은행의 ESG채권 발행은 국내 지방은행으로는 처음이다.

이번 채권은 ESG 인증 적격기관인 한영회계법인으로부터 검증보고서를 취득한 채권으로 그린뉴딜 및 녹색금융 활성화를 위한 친환경 사업과 지역 소상공인 지원 등 지역 현안과 관련된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SK증권은 국내 최초 원화 ESG채권인 산업은행 녹색채권부터 시작해 국내 ESG채권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특히 기업은행, 국민은행, 한국남부발전, 우리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캐피탈, KB국민카드, KB금융지주 등의 ESG 채권 발행 딜에 대표주관을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