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한국선급과 친환경·스마트 선박 공동연구 MOU
HMM, 한국선급과 친환경·스마트 선박 공동연구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철 HMM 해사총괄 전무(사진 오른쪽)와 이형철 한국선급 회장이 서명식을 마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HMM)
최종철 HMM 해사총괄 전무(사진 오른쪽)와 이형철 한국선급 회장이 서명식을 마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HMM)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HMM(현대상선 새이름)은 한국선급(KR)과 친환경·스마트 선박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부산 한국선급 본부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최종철 HMM 해사총괄 전무와 이형철 한국선급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액화천연가스(LNG)를 포함한 친환경 대체연료 관련 기술 △정보통신(IT) 기술을 활용한 선박운항 연료효율개선 및 스마트선박 솔루션 관련 기술 △가스연료추진선 운항 관련 기술 등을 협력키로 했다.

최 전무는 "세계 해운산업은 전 부문에 걸쳐 빅데이터 기반의 선박 디지털화와 탈탄소화를 위한 친환경 선박의 시대로 진입했다"며 "이를 위해 HMM은 업계와 활발한 협력을 통해 차세대 기술과 미래를 대비하고 있고 한국선급과의 이번 공동협력 또한 양사에 큰 시너지 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선급은 선박기술의 패러다임이 디지털·친환경 선박으로 전환됨에 따라 수소, 암모니아, 바이오연료 등 대체 연료 기술, 전기추진 등 친환경 선박 개발에 관한 연구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더해 디지털 트윈 기술, 상태기반 유지관리 기술, 자율운항 선박 기술 등 디지털 기반 기술 확보에도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