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팃ATM 미니, '2020 굿디자인 어워드' 우수 디자인 선정
민팃ATM 미니, '2020 굿디자인 어워드' 우수 디자인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폰 무인거래 민팃ATM 미니 (사진=SK네트웍스)
중고폰 무인거래 민팃ATM 미니 (사진=SK네트웍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민팃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한 '2020 굿디자인(GD) 어워드'에서 인공지능(AI) 기반 무인 중고폰 매입기 '민팃ATM mini(미니)'가 서비스·경험 디자인 분야 우수 디자인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굿디자인 어워드는 상품의 심미성·기능성·경제성 등을 종합 평가해 우수한 디자인으로 선정된 제품에 정부인증마크 '굿디자인(GD)' 마크를 부여하는 36년 전통의 국내 대표 디자인 시상식이다.

이번에 수상한 민팃ATM 미니는 중고폰 거래의 모든 과정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도록 설계된 AI 탑재 중고폰 매입기다.

지난해 출시했던 민팃ATM에 휴대폰 데이터 완전 삭제와 UV 살균 기능 등 고객 편의성을 높여 올해 7월 선보인 제품이다. 현재 SK텔레콤 2000여 개 매장에서 고객들을 만나고 있다.

민팃은 기존 중고거래 방식이 어렵고 딱딱하게 느껴진다는 부분을 개선해 제품 디자인에 적용한 게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고객 경험 기반 디자인을 통해 쉽고 간단한 거래가 가능하도록 설계했으며, 밝은 이미지의 민트 컬러를 활용해 중고거래 이미지를 밝게 디자인한 점이 돋보였다는 분석이다.

민팃ATM  출시 단계부터 고객 중심 디자인을 위해 UX 디자인 전문 기업 이니션과 협업해 온 것도 이번 수상의 배경으로 손꼽힌다. 민팃은 이니션과의 협업을 통해 세계 3대 디자인어워드라 불리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어워드(브랜드&커뮤니케이션)와 미국 IDEA 디자인어워드(Digital Interaction·서비스디자인)에서 수상한 데 이어, 굿디자인 어워드까지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민팃 관계자는 “국내외 여러 디자인상 수상으로 민팃ATM이 고객 가치 기반의 디자인과 서비스를 갖췄음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라며 "앞으로도 이니션을 비롯한 여러 기업들과 적극적으로 협업해 민팃의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